광고
전국
호남
[순천시] 순천 낙안읍성에서 펼쳐지는 전통 예술의 향연
변정우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5/10 [17:0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순천시(시장 노관규)는 11일과 12일 양일간 순천 낙안읍성 객사에서 오후 2시 30분부터 1시간가량 풍성한 전통 예술 공연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첫날 11일에는 대한민국 국가무형문화재인 송순섭 명창의 판소리 공연을 비롯하여 낙안읍성 판소리 보존회의 무용, 창극, 민요 등을 공연할 예정이다.

송순섭 명창은 한국 전통 음악계에서 높이 평가받는 예술가로, 우리 민족의 삶과 정서, 그리고 예술혼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판소리를 현대에 전승하는 중요한 역할하고 있다. 또한, 이번 공연에는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이수자인 김양남씨와 제19회 전국 고수대회에서 대통령상을 받은 이낙훈씨를 비롯하여 수준 높은 예술단원들이 공연에 참여한다.

두 번째 날 12일에는 이웃사랑실천회(예향예술단)의 "전통이 꽃피는 낙안" 공연이 진행된다.

이날 공연에서는 태평무, 진도북춤, 판소리, 춘향가, 남도민요, 육자배기 등 다양한 전통 예술을 선보이며, 한국 전통문화의 아름다움과 정취를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예향예술단은 중요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 이수자이며 살품이춤 이수자로 대통령상을 수상한 「김덕숙」씨와, 제30회 목포 전국국악경연대회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한 「김보곤」씨 외 문화체육부 장관 수상자 등 전국대회에서 인정을 받은 단원들이 활동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삶의 희로애락과 시대적 정서를 음악으로 표현하여 모든 계층이 두루 즐겼던 민족 고유의 소리”라며 “오랜 세월 가꾸어 온 전통음악이 보존·전승되어 명맥이 이어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목포시] 정부 기회발전특구 최종 선정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