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사회
사회일반
[광명시] 탄소중립 실천 확산을 위한 넷제로에너지카페 체험교육 프로그램 운영
- 시민이 참여하는 체험형 탄소중립 교육을 통한 기후위기 대응 방법 모색
- 다양한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생활밀착형 체험 진행
김지원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4/16 [17:0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지난 12일부터 15일까지 병풀마켓, 카페담다, 슬로비채식문화연구소 등 세 곳의 넷제로에너지카페에서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탄소중립 실천 체험교육을 진행했다.

 

병풀마켓(하안동 소재)은 12일 집에 있는 빈 병을 활용한 체험교육 ‘우리집 산소원, 테라리움 만들기’를 진행했다.

 

카페담다(소하동 소재)는 전기를 사용하는 온열 핫팩을 지양하고 직접 만든 천연핫팩 사용을 권장하며 에너지절약을 강조하기 위해 13일 시민들과 함께 팥주머니 핫팩을 만들었다.

 

슬로비채식문화연구소(하안동 소재)는 15일 밥상의 탄소발자국을 줄이기 위해 제철 채소 먹기를 권장하는 채식 도시락 만들기 체험교육을 펼쳤다.

 

노진남 탄소중립과장은 “탄소중립 선도 도시 광명시의 넷제로에너지카페는 탄소중립 실천 체험교육을 운영하는 지역 사랑방 역할을 담당하며 교육에 참여한 시민들이 스스로 탄소중립 실천과 캠페인을 주도하고 있다”며 “더 많은 시민이 참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명시는 기후변화로 인한 기후위기를 알리고 대응하기 위해 지역주민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민간 카페와 협업하여 광명형 넷제로에너지카페를 운영하고 있다.

 

광명권역 3개소(광남새마을금고 북카페점, 광남새마을금고 본점, 곰카페), 하안권역 5개소(까치카페, 슬로비채식문화연구소, 넓은세상작은도서관, 하안4동작은도서관, 병풀마켓), 소하권역 2개소(광남새마을금고 소하점, 카페 담다), 일직권역 4개소(갤러리 앨리스, 협동조합 담다, 푸른작은도서관, STUDIO광명) 등 총 14개소가 있다.

 

시는 광명형 넷제로에너지카페를 거점으로 시민과의 거리를 좁히며 다양한 방법으로 탄소중립 실천 시민교육을 확장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보령시] 김기웅 서천군수, 3일간 산업단지 방문해 기업 목소리 경청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