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사회
사회일반
[공주시] 로컬푸드 직매장 선제적 안전관리 효과적
- 다소비 농산물·부적합 발생 농산물 잔류농약 안전 검사 ‘적합’ -
김지원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4/02 [12:1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공주시(시장 최원철)는 농산물 직매장(로컬푸드) 판매 농산물의 안전관리를 위해 잔류농약 안전 검사를 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검사는 농산물 직매장에서 판매되는 농산물 중 양파, 콩나물, 시금치, 파 등 시민 다소비 농산물과 들깻잎, 고춧잎 등 최근 3년간 부적합 이력이 있는 농산물 등 총 35건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농산물 직매장 4개소를 대상으로 지난 3월 13일부터 3월 29일까지 실시한 검사 결과 모든 농산물에서 잔류농약 허용 기준을 초과하지 않는 적합한 결과가 나왔다.

 

이번 결과는 농산물 직매장(로컬푸드)을 대상으로 지난해부터 선제적 안전관리를 통해 나타낸 효과로 보인다고 시는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소비자에게 직접 판매하는 농산물 직매장 대상으로 꾸준히 잔류농약 검사를 매년 실시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농산물 직매장(로컬푸드) 담당자를 통해 농산물 안전성에 대한 1:1 맞춤 교육과 홍보 등을 실시해 농산물의 안전한 먹거리 생산을 적극 유도해 나갈 방침이다.

 

김희영 기술보급과장은 “앞으로도 지역내 농산물 직매장(로컬푸드) 농산물에 대한 지속적인 안전관리를 통해 농산물이 안전하게 유통되는 환경을 조성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일본산 수입 수산물 9건 검사…“방사능 검출 없어”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