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원더풀 월드’ 김남주-김강우, 긴장감 폭발시키는 ‘불륜’ 뒷수습 현장! ‘싸늘vs눈물’ 엇갈린 표정 포착! 궁금증UP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3/15 [10:4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MBC ‘원더풀 월드’에서 김강우의 불륜 발각 이후 김남주의 싸늘한 모습과 김강우의 눈물 사죄의 스틸이 공개되어 시선을 강탈한다.

 

명품 열연과 속도감 있는 충격 전개로 쾌조의 시청률을 기록하는 MBC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기획 권성창/연출 이승영, 정상희/극본 김지은/제작 삼화네트웍스)측이 15일(금), 김남주(은수현 역)와 김강우(강수호 역) 부부의 180도 다른 불륜 뒷수습 현장이 담긴 스틸이 선 공개되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지난 방송에서는 부부동반 인터뷰 출연을 통해 변함없는 부부애를 과시했던 수현이 정체불명의 우편물로 남편 수호의 불륜 사진을 받게 되면서 파란을 불러일으켰다. 특히 이 사진은 수현뿐만 아니라 친정 엄마 고은(원미경 분)에게도 발송되면서 오열을 자아냈고, 모든 것을 덮고 다시 애정을 확인했던 수현, 수호 부부를 일상을 뒤흔든 상황. 특히 지난 4회 말미에는 수현이 호텔로 향한 수호가 앞집 이웃 혜금(차수연 분)의 방으로 찾아간 장면을 목격하면서 충격을 선사한 바 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은 수현과 수호가 각각 혜금과 장모 고은을 찾아간 일촉즉발의 모습이 담겨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스틸 속 수현은 수호의 불륜 상대인 혜금과 맞대면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수현은 자신이 받은 사진을 들고 꼿꼿하게 불륜녀를 대면하면서 팽팽한 긴장감을 자아내고 있는 것. 불과 며칠 전 다정하게 바라보던 눈빛이 금세 차갑게 변한 채로 돌직구 맞대면을 예고해 이들이 어떤 대화를 나눌지 기대를 모은다.

 

반면 수호는 자신의 불륜 사실을 알게 된 고은에게 사죄를 하듯 고개를 떨군 채 눈물을 흘리는 모습. 특히 고은은 그 누구보다 사랑했던 사위를 매정한 표정으로 대해 눈길을 끈다. 수호가 한걸음에 장모 고은에게 달려간 만큼 눈물을 흘리며 용서를 구하고 있어 그의 눈물이 악어의 눈물은 아닐지 향후 행동에 궁금증이 모인다.

 

이에 MBC ‘원더풀 월드’ 제작진은 “오늘 방영될 5회는 수호의 호텔 밀회 상대의 정체가 혜금으로 드러나면서 수현, 수호 부부가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게 된다”라며 “어렵게 재회한 이들 부부가 파국의 소용돌이에서 다시 사랑을 이룰 수 있을지 본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MBC ‘원더풀 월드’는 아들을 죽인 살인범을 직접 처단한 은수현(김남주 분)이 그날에 얽힌 미스터리한 비밀을 파헤쳐 가는 휴먼 미스터리 드라마로 오늘(15일) 밤 9시 50분에 5회가 방송되며, 디즈니+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사진> MBC ‘원더풀 월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민생회복 렛츠고!”… 축제도 즐기고, 경기도 살리고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