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나쁜 기억 지우개’ 진세연, 주먹 불끈, 안경알 하트 ‘뽕뽕’! 뇌 전문 천재의사 변신!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7/10 [10:1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MBN 새 금토미니시리즈 ‘나쁜 기억 지우개’의 김재중의 첫사랑이 된 진세연이 허당기 가득한 진정한 뇌섹 의사로 변신한 모습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낸다.

 

8월 2일(금) 첫 방송하는 MBN 새 금토미니시리즈 ‘나쁜 기억 지우개’(연출 윤지훈, 김나영/극본 정은영/제작 스튜디오지담, 초록뱀미디어, 김종학프로덕션)는 기억지우개로 인생이 바뀐 남자와 그의 첫사랑이 되어버린 여자의 아슬아슬 첫사랑 조작 로맨스로 한국 드라마 전통의 거장 초록뱀미디어와 김종학프로덕션이 의기투합해 제작한 가운데 김재중, 진세연, 이종원, 양혜지가 캐스팅되어 기대를 모은다.

 

진세연은 냉골 유발의 뇌 전문 천재 의사 경주연 역으로 분한다. 이군(김재중 역)의 ‘기억지우개’ 수술을 담당한 후 어쩌다 이군의 ‘첫사랑’으로 각인되어 이군의 직진 사랑을 한 몸에 받으며 뜻하지 않은 첫사랑 로맨스를 시작하게 된다.

 

이 중 공개된 스틸에서 진세연은 하얀 의사 가운을 입은 채 뇌섹 카리스마를 내뿜는 모습과 동시에 김 서린 동그란 안경알에 하트가 그려진 채 커피를 마시는 엉뚱함 가득한 반전 매력이 공개되어 웃음을 자아낸다.

 

경주연은 병원 내에서 ‘냉골 유발자’로 불릴 만큼 연구에만 몰두하던 뇌섹 천재 의사. 그러던 중 자신의 성공적인 수술의 유일한 부작용으로 자신을 첫사랑으로 각인해버린 이군을 만난 후 완전히 다른 매력으로 거듭나게 된다. 못말리는 직진 사랑꾼으로 거듭난 이군에게 난생 처음 안경알에 하트를 받아보는가 하면, 결연한 표정과 함께 주먹을 불끈 쥐고 기합을 넣어봐도 이군의 불도저 같은 사랑 앞에 매번 속수무책으로 빠져들게 되는 것. 이에 뇌 전문 천재 의사와 허당 가득한 첫사랑녀를 오갈 진세연의 눈부신 활약이 벌써부터 기대를 모은다.

 

이에 대해 ‘나쁜 기억지우개’의 제작진은 “진세연은 드라마 내내 온몸을 던지는 열연을 펼치며 현장의 해피 바이러스를 자처했다”라며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진세연의 코믹 매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김재중, 진세연이 원 없이 웃게 만들 기분 좋은 로맨틱 코미디를 기대해 달라”라고 밝혔다.

 

한편 MBN 새 금토미니시리즈 ‘나쁜 기억 지우개’는 2024년 8월 2일(금) 밤 9시 40분에 첫 방송되는 가운데 일본 U-NEXT, 미주, 유럽, 오세아니아, 중동, 인도에서는 라쿠텐 비키(Rakuten Viki)에서 독점 공개된다.

 

<사진> '나쁜 기억 지우개' 제공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의왕시] 의왕도시공사, 왕송호수캠핑장 및 의왕스카이레일 시설 안전점검 실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