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우연일까?' 사랑 회의자 ‘이홍주’ 변신! 김소현 첫 스틸컷 공개!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7/02 [10:3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tvN ‘우연일까?’ 김소현이 첫사랑 로맨스로 돌아온다.

 

오는 22일(월)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월화드라마 ‘우연일까?’(연출 송현욱, 극본 박그로,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아이오케이컴퍼니·베이스스토리, 원작 네이버웹툰 ‘우연일까?’(글 남지은, 그림 김인호)) 측은 2일, 사랑이 궁금한 열아홉 소녀부터 사랑이 두려운 스물아홉까지 넘나들며 첫사랑의 기억을 소환할 이홍주(김소현 분)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우연일까?’는 찌질하고 서툴렀던 첫사랑을 10년 만에 ‘우연’히 만나 ‘운명’처럼 얽히며 다시 사랑에 빠지는 첫사랑 기억 소환 로맨스다. 동명의 네이버웹툰을 원작으로 열아홉 소년 소녀가 스물아홉 청춘 남녀로 재회해 무수한 우연 속 자신의 운명을 찾아가는 과정이 설레면서도 유쾌하게 그려진다. ‘뷰티 인사이드’ ‘또 오해영’ 등을 통해 감각적이고 디테일한 연출을 선보인 ‘로코 대가’ 송현욱 감독과 신예 박그로 작가가 의기투합해 기대를 더한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은 ‘사랑에 진심’ 열아홉에서 ‘사랑 회의자’가 된 스물아홉 이홍주의 변화가 담겨있다. 학창 시절 ‘사랑’이 인간의 유일한 생존법이라고 생각했던 이홍주. 눈빛을 반짝이며 러브레터를 건네는 야무지고 사랑스러운 모습은 그의 ‘첫사랑’을 궁금하게 한다. 하지만 10년 차 애니메이션 제작 PD가 된 스물아홉의 이홍주는 사뭇 달라졌다. 내일이 없는 것처럼 사랑에 직진하던 열아홉 소녀의 당찬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심드렁한 얼굴이 흥미롭다. 혹독한 첫사랑 후유증에 ‘사랑 회의자’가 된 이홍주. 과연 꿈도 사랑도 넘치던 열아홉 소녀에게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 궁금해진다. 또 다른 사진 속 호기심 어린 눈빛으로 누군가를 바라보는 이홍주의 모습도 포착됐다. ‘사랑은 에너지 낭비’라는 스물아홉 이홍주의 시선을 잡아끈 이는 누구인지 궁금증을 더한다.

 

‘이홍주’는 자신의 찌질했던 시절을 목격한 강후영(채종협 분)과 재회하며 감정 변화를 겪는 인물이다. 김소현은 “‘홍주’는 스스로 ‘사랑 회의자’라고 주장하지만 사실 누구보다도 사랑이 많고 동심을 지키고자 노력한다. 엉뚱하고 사랑스러운 매력이 있는 인물”이라고 ‘이홍주’ 캐릭터를 설명했다. 이어 “언뜻 보면 ‘철이 너무 덜 들었나?’ 싶을 수 있다. 그러나 깊은 속마음을 알게 되면 ‘홍주’를 이해하실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이며 기대 심리를 자극했다.

 

또 김소현은 “대본을 처음 읽었을 때 몽글몽글 설레는 감정을 오랜만에 느꼈다. 동심을 간직하고 있는 ‘홍주’ 캐릭터가 매력적이었고, 저와 닮아있다고 생각했다. 무해하고 엉뚱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캐릭터들이 ‘우연일까?’의 매력 포인트인 것 같다”라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우연일까?’는 오는 22일(월) 저녁 8시 40분 방송 예정이다.

 

사진제공 = tv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의왕시] 의왕도시공사, 왕송호수캠핑장 및 의왕스카이레일 시설 안전점검 실시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