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글로벌이슈
소더비 뉴욕, 10억 달러 가치의 모던 아트 및 컨템포러리 아트 선보여
PR Newswire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05/09 [23:0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매 내용:

맥클로우(Macklowe) 컬렉션 가장 중요한 컬렉션에서 엄선한 걸작 30

모던 이브닝 세일(The Modern Evening Sale)

 

소더비의 역대 최고가 경매  하나 

컨템포러리 이브닝 세일(Contemporary Evening Sale)

 

독일 예술가들의 뛰어난 작품 포함,

 

경매에 올랐던 게오르그 바젤리츠(Georg Baselitz) 작품  가장 높은 평가를 받은 작품을 중심으로

나우 세일(The Now Sale)

 

여성 아티스트가 남성 아티스트보다 많이 포함됨

뉴욕, 2022년 5월 9일 /PRNewswire/ -- 미술 작품 시장이 사상 최대 규모의 시즌을 맞이할 하고 있는 가운데, 소더비가 오늘 소더비 뉴욕 갤러리에서 소더비의 5월 경매 주간에 출품되는 작품 전체를 일반 대중에게 공개한다.

경매에 나오는 작품들의 합계 가치는 약 10억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되는데, 이는 역대 최고를 기록했던 지난 11월 경매와 맞먹는 수준이다. 지금까지 경매에 나온 모든 컬렉션 중 가장 위대한 컬렉션 중 하나인 맥클로우(Macklow) 컬렉션의 걸작품 30점을 판매하는 이브닝 세일로 이번 전시 및 판매 행사의 막이 오른다. 이 컬렉션은 지난 11월 소더비 뉴욕 경매에서 총액 6억 7,660만 달러에 판매되어, 단일 소유자 컬렉션으로서 역대 최고의 판매가를 기록한 바 있다. 더없이 많은 기대를 모으는 이번 시즌 경매는 게르하르트 리히터(Gerhard Richter), 마크 로스코(Mark Rothko), 앤디 워홀(Andy Warhol), 시그마 폴케(Sigmar Polke), 빌럼 데 쿠닝(Willem de Kooning)을 비롯한 여러 작가의 중요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주요 작품:

  • 앤디 워홀(Andy Warhol)의 기념비적인 자화상. (1,500만/2천만 달러 추정) 1987년 2월 워홀이 사망하기 몇 달 전인 1986년에 완성한 이 실물보다 큰 초상화는 과거 단 두 번만 전시되었다.
  • 이전에 알려지지 않았던 마크 로스코(Mark Rothko)의 중요한 작품으로 작가에게 있어 매우 중요한 시기였던 1960년에 완성된 작품이다. (3,500만/5천만 달러 추정)
  • 게르하르트 리히터(Gerhard Richter)의 방대한 규모의 Seestück(바다 풍경) (2,500만/3,500만 달러 추정), 사진을 바탕으로 그린 리히터 작품의 특징들이 잘 나타나 있으며 그의 추상적인 경향을 기대할 수 있는 천상의 작품이다.

맥클로우 컬렉션 경매를 뒤이어, 다음 날에는 소더비 주최 역대 최고가 경매 행사 중 하나인 모던 이브닝 경매가 진행된다.  판매 작품:

나우(The Now)  및컨템포러리(Contemporary)  이브닝 경매(Evening Auctions)로 이번 경매 행사의 주요 작품 판매가 마무리될 것이다. 나우 경매에서는 여성 작가들의 작품이 전체 판매 작품 중 60%를 차지하고 있는데, 경매 시장에서 이는 전례가 없는 비율이며 여성 작가들에게 분수령이 되는 순간이 될 것이다. 경매 후반부에는 남성 작가의 작품들도 함께 판매된다. 한편 컨템포러리(Contemporary) 세일은 독일에서 가장 유명한 생존 작가 중 한 명인 게오르그 바젤리츠(Georg Baselitz)의 작품을 집중 조명하며, 과거 시장에 나온 적이 없는 그의 주요 작품 4점을 선보일 것이다. 그 중에는 작가의 유명한 '영웅' 그림 중 하나인 Falle[Trap]이 있다. 이 작품의 가치는 8백만-1,200만 달러로 추정되며, 작가의 다른 어떤 작품보다 높은 액수이다.

 나우와 컨템포러리 경매에 나오는 기타 주요 작품은 다음과 같다:

  • 프랜시스 베이컨(Francis Bacon)의 교황 그림, 작가의 전환점이 된 1971년 회고전에서 처음 공개된 작품 (4천/6천만 달러 추정)
  • 앤디 워홀(Andy Warhol)의 1963년 엘비스 실크스크린 (1,500만/2,500만 달러 추정), 앤디 워홀이 그의 전형적인 실크스크린 기법을 완성하고 1년 후에 만들어진 팝아트의 역사적 패러다임. 
  • 케리 제임스 마샬(Kerry James Marshall)의 역동적인 작품 'Beauty Examined', 로마 린다 대학교에 판매됨 (800/1,200만 달러 추정)
  • 에드 루샤(Ed Ruscha)가 사랑한 캘리포니아에 바치는 헌사 'Cold Beer Beautiful Girls' (1,500/2,000만 달러 추정), 작가의 전형적인 텍스트 페인팅의 표본이 되는 작품.
  • 사이 톰블리(Cy Twombly)의 1963년 작품 '무제(Untitled)' (4천/6천만 달러 추정), 작가가 뉴욕으로 돌아온 후 그의 시그니처 모노크롬 스타일로 전환한 대형 작품.
  • 올해 베니스 비엔날레 황금사자상 수상자인 시몬 리(Simone Leigh)의 '버밍엄(Birmingham)' (15만-20만 달러 추정)

경매에 나오는 모든 작품은 5 6 금요일부터 소더비 뉴욕 갤러리에 전시되어 일반인이 관람할  있다. 여기에서 보다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평택시] 평택시,‘제1회 경기 푸드 박람회’슈퍼오닝 홍보관 운영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