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21.12.02 [17:48]
문화
음악
전시/예술/공연
책*신간
영화/뮤지컬/연극
방송*드라마*연예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광고
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연모’ 남윤수, 오늘(18일) 첫 등장! 온정男 매력으로 서브 남주 앓이 예약 모드 ON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1/10/18 [10:4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연모’ 남윤수가 드디어 오늘(18일) 밤 첫 등장, 박은빈과 로운의 로맨스 텐션을 끌어올릴 예정이다.

 

KBS 2TV 월화드라마 ‘연모’(연출 송현욱, 이현석, 극본 한희정, 제작 이야기사냥꾼, 몬스터유니온) 첫 방송 전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왕실 종친 ‘이현’ 역의 남윤수는 그를 “평정심을 가지고 위태로운 왕세자 이휘(박은빈)를 묵묵히 지켜주는 키다리 아저씨 같은 존재”라고 소개했다. 다정다감한 온정남의 매력에 대한 설명에 드라마 팬들은 벌써부터 ‘서브 남주 앓이’ 조짐을 보이며 그의 활약에 주목하기 시작했다.

 

어릴 적부터 휘와 함께 나고 자란 현은 일찍이 성숙하고 여유로운 성정으로 기대고 싶은 든든함을 지닌 인물. 하루아침에 자신을 낯설어 하는 휘의 수상한 반응도 너그럽게 웃어넘기고, 이후 다시 만난 그에게 “오늘은 헷갈리지 않으셨지요? 저 현입니다”라는 친절한 장난으로 감쌌다. 궁에서 가시밭길을 걷고 있는 휘를 늘 따뜻하게 배려하고, 보살필 그의 존재가 더욱 기다려지는 이유였다.

 

그리고 마침내 오늘(18일), 첫 등장에서부터 위기에 처한 휘를 지키는 흑기사 행보를 예고해 기대를 증폭시킨다. 3회 예고 영상(https://tv.naver.com/v/22923370)에서 “자객이 세자를 공격하였다”는 일촉즉발 상황에 재빠르게 몸을 날려 휘를 보호한 순간이 포착됐기 때문. 함께 공개된 스틸 컷 역시 어질게 주변을 챙기는 모습을 담아 이현 특유의 매력에 기대를 부풀린다.

 

제작진은 “이현이 처음 등장하는 순간부터 온정 넘치는 배려의 손길로 휘에게 숨을 돌릴 수 있는 틈을 마련할 예정이다. 한없이 따뜻한 면모로 자꾸만 마음 쓰이고 눈에 밟힐 존재가 될 그의 훈훈한 활약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연모’ 3회는 오늘(18일) 월요일 밤 9시 30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이야기사냥꾼, 몬스터유니온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부, 2∼6개월 단위 요소 재고량 단기·중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3길 51 3층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