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21.03.05 [18:05]
문화
음악
전시/예술/공연
책*신간
영화/뮤지컬/연극
방송*드라마*연예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광고
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펜트하우스’ 하도권, 헤펠 아이들에 버럭한 이유는...두기쌤의 마음은 갈대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1/01/05 [09:4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배우 하도권이 좀 잡을 수 없는 마음으로 청아예고를 뒤흔들었다.

 

지난 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극본 김순옥/ 연출 주동민)에서는 마두기(하도권)가 헤펠 아이들 향한 변심을 드러냈다.

 

하도권은 ‘펜트하우스’에서 청아예고 성악선생님 마두기로 강약약강의 속내를 알 수 없는 기회주의자 선생님으로 맹활약하고 있다.

 

이날 매번 헤펠 아이들의 편에 섰던 마두기는 이전과 달라진 태도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헤펠 아이들의 부모가 민설아(조수민) 살인자로 몰리자 청아예고 학생들은 헤펠 아이들을 ‘살인자의 자식’이라며 손가락질을 했다. 이전의 마두기였다면 헤펠의 아이들의 편을 섰겠지만 헤펠 부모들이 절벽 끝에 서자 빠르게 손절, 헤펠 아이들이 패싸움을 한 이유를 변명하자 “어디서 말대꾸야? 니들 벌점 2점씩”이라고 나무라하며 냉정한 자세를 취했다.

 

그런가하면 마두기는 헤펠 아이들을 대하는 태도가 바뀐 자신에게 배로나(김현수)가 “쌤이 제일 별로인 거 아시죠?”라고 돌직구를 던지자 당황해하며 어쩔 줄 몰라 하는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그는 윤희에겐 쩔쩔 매며, 딸 배로나를 예뻐한다고 어필하는 등 헤펠 부모들이 아닌 윤희에게 잘 보이려는 기회주의자의 모습을 여실히 보여주며

 

‘펜트하우스’에서 청아예고 성악선생님 마두기로 강약약강의 속내를 알 수 없는 기회주의자 선생님으로 맹활약하고 있는 하도권. 그는 자신의 욕심을 채우기 위해서는 양심을 져버리는 일도 스스럼없이 진행하는 마두기를 능청스러우면서도 매력적인 호감 캐릭터를 그려내 호평을 자아내고 있다.

 

뿐만 아니라 하도권은 ‘펜트하우스’ 배우들과의 각기 다른 호흡으로 다채로운 케미를 뽐내며 드라마를 한층 더 풍성하게 만들고 있다.

 

한편 배우 하도권이 출연하는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는 100층 펜트하우스의 범접불가 ‘퀸’. 모든 것을 집어삼키는 욕망의 ‘프리마돈나’. 상류사회 입성을 향해 질주하는 ‘여자’가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자식을 지키기 위해 악녀가 될 수밖에 없던 여자들의 연대와 복수를 그린 이야기로,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영상캡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부 “백신 허위·조작 정보 대응 강화…사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