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20.08.11 [18:04]
사회
사회일반
교육*입시
노동
교통*환경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광고
사회
사회일반
동행세일 성과는?…비대면 매출 259억원·카드결제 4.6% 증가
중기부, 추진성과 발표…“디지털경제 대전환 가속화 가능성 확인”
김지원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7/16 [11:0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지난 12일 막을 내린 대한민국 동행세일 기간 이뤄진 비대면 매출이 259억 4000만원 규모로 집계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동행세일 결산 브리핑을 열고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12일까지 진행된 17일간의 행사 기간 동안 온라인 기획전, TV 홈쇼핑, 라이브커머스 등 비대면 유통채널에서 1만 597개 상품이 판매돼 259억 4000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대한민국 동행세일 결산 브리핑을 하고 있다.(사진=중소벤처기업부) (C)


온라인 기획전은 16개의 민간 쇼핑몰, 가치삽시다 플랫폼, 11번가 청년상인 기획전, 온라인 전통시장관 등 4개의 채널에서 1만 296개 종류의 상품이 팔렸다. 매출액은 총 81억원이었다.

 

롯데·공영·CJ·현대·GS·NS·홈앤쇼핑 등 7개 TV 홈쇼핑사에서는 98개의 상품을 판매해 총 167억 4000만원의 매출액을 기록했다. 공영쇼핑은 39개 상품 중 30개를 완판시켰다.

 

동행세일은 코로나19로 급변한 소비경제의 지형 속에서 ‘라이브커머스’라는 새로운 판촉 패러다임을 실험하는 기회의 장이기도 했다고 중기부는 설명했다.

 

행사 기간 동안 소비자들은 총 7회의 라이브커머스를 통해 총 203개 상품을 만날 수 있었으며 그 중 39개 상품이 완판됐다.

 

중기부는 “라이브커머스는 K-방역과 함께 K브랜드와 결합해 ‘K-세일’이라는 새로운 영역을 탄생시켰다”며 “이달 10∼12일 중국 유명 인플루언서 왕훙을 초빙해 서울·창원·중국 청두 3곳에서 라이브커머스를 진행한 결과 누적 175만명의 시청자가 접속해 지켜봤다”고 소개했다.

 

전통시장 등 오프라인 유통채널도 동행세일 이전과 비교해 매출액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통시장의 매출액은 동행세일 이전인 지난달 19∼25일 대비 일평균 10.7% 증가했다. 전통시장을 방문한 고객 수는 12.1% 증가했다. 행사 기간 동안 전국 50개 전통시장 750개 점포를 표본 조사한 결과 전통시장 점포의 일평균 매출액은 69만원에서 76만원으로 늘어났다.

 

동행세일 일환으로 함께 한 전국 4000여개 ‘착한슈퍼’도 의미 있는 성과를 보였다. 관계기관들이 코로나19로 인해 판로 확보가 어려운 양파·감자 등의 품목 287톤을 직매입해 ‘착한슈퍼’에서 저렴한 가격에 판매할 수 있도록 지원한 결과, 착한슈퍼들의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7.0% 증가했다.

 

동행세일 기간의 전체적인 소비 흐름을 가늠해볼 수 있는 지표인 신용·체크카드 국내승인액은 총 38조 252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5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로페이 결제 금액 역시 동행세일 이전인 지난달 19∼25일 대비, 일평균 7.28%, 2억 4200만원 늘었다. 제로페이로 5000원 이상 결제하면 결제 금액의 5%를 환급해주는 페이백 이벤트의 효과라는 분석이다.

 

백화점 주요 3개사의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4.0% 증가했다. 대형마트 주요 3개사는 올해 2월 이후 매출 감소 추세가 지속됐으나 동행세일 기간에는 전년 동기 대비 -1.4%로 감소폭이 크게 둔화돼 동행세일 효과를 본 것으로 평가했다.

 

중기부는 “지난 5월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이후 내수활성화를 위한 이어달리기 성격의 행사로 철저한 방역 속에 K-팝과 K-브랜드를 융합한 ‘K-세일’의 새로운 영역을 구축했다”고 자평했다.

 

지난 3일 K-팝과 함께한 ‘대한민국 동행세일 숭례문 특별행사’는 유튜브와 네이버 VLIVE를 통해 전 세계로 생중계돼 시청자수 84만명, 좋아요 4500만개, 실시간 댓글 15만개를 기록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고 중기부는 설명했다.

 

동행세일의 전 국민적 동참을 위해 기획된 디지털 캠페인인 ‘동행나비 챌린지’에는 박지성과 박찬호 등 스포츠 스타가 영상메시지를 남기기도 했다. 틱톡챌린지 참여 영상은 4160개가 등록됐고 영상 조회수는 900만회, 유튜브 영상 조회수도 421만회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제부총리, 중기부를 비롯한 7개 부처 장관은 디지털 소비경제의 핵심인 ‘라이브커머스’에 직접 참여해 완판 행진을 이어나갔다. 경제부총리의 방송 출연 시 최대 동시동접수가 약 7,300여명에 이르는 등 큰 화제가 되기도 했다.

 

행사 홍보대사인 그룹 NCT드림은 지난달 28일 대구 서문시장을 방문했는데, 이후 팬클럽의 단체 구매가 뒤따르기도 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이번 동행세일의 성과와 경험을 바탕으로 하반기부터는 스마트상점, 스마트상권가를 집중 육성해 스마트 대한민국을 실현하고 소상공인의 라이브커머스 등 온라인 비대면 판매를 지원해서 산골의 상점도 세계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는 디지털경제로의 대전환을 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12월에는 소상공인을 위한 ‘크리스마스마켓’을 전국적으로 확대하는 등 문화와 어우러진 ‘K-세일’의 영역을 확산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GTX-C의왕역 정차, 기술적·경제적 타당성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