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20.04.08 [02:06]
경제
경제일반
증권*금융*보험
부동산*건설
IT*과학
쇼핑*유통
취업*창업
소비자경제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광고
경제
소비자경제
텐바이텐, 책상 꾸미기로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하는 ‘데꾸테리어’ 제안
김은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3/26 [10:5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텐바이텐, 책상 꾸미기로 자신만의 개성을 표현하는 ‘데꾸테리어’ 제안     ©


[더데일리뉴스] 책상 꾸미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직장인들이 자신의 사무실 자리를 꾸미는 ‘데스크테리어(데스크+인테리어)’에 이어, 집과 회사 구분 없이 책상을 자신의 개성에 맞춰 꾸미는 활동을 일컫는 ‘데꾸테리어(데스크 꾸미기+인테리어)’라는 신조어도 등장했다.

 

책상 꾸미기는 자신의 일상을 공유하는 인증 문화와도 밀접한 관련이 있다. 각종 데스크 용품과 인테리어 소품 등으로 책상을 꾸민 후 이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공유하고 있다. 실제로 인스타그램 내 ‘책상꾸미기’ 해시태그는 2만4000여 개에 달하며, 공부하는 모습을 찍어서 올리는 ‘공스타그램’, 자신의 집을 보여주는 ‘집스타그램’, 스티커 등으로 다이어리를 꾸미는 ‘다꾸’ 등 자신의 일상을 공유하는 인기 해시태그들과 같이 언급되고 있다.

 

특히, 최근에 개학 연기와 재택근무로 인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책상 꾸미기는 더욱 관심을 받고 있다.

 

디자인 상품 전문 쇼핑몰 텐바이텐(10x10)은 책상 꾸미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것을 반영해 지난 2월부터 ‘데꾸테리어’ 기획전을 진행하고 있다. 해당 기획전을 통해 살펴본 데꾸테리어 트렌드를 소개한다.

 

▶데꾸테리어족들의 컬러 선택은 모던한 화이트나 러블리한 핑크

 

데꾸테리어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컬러 조합. 컬러가 전체적인 분위기에 많은 영향을 주는 만큼 책상을 꾸미는데 있어 컬러 선택은 중요한 요소다. 인스타그램 ‘책상꾸미기’ 해시태그로 볼 때 인기 컬러는 화이트와 핑크. 화이트 컬러로 통일감을 줘 모던하게 연출하거나 핑크 컬러로 러블리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경우가 많다.

 

실제로 텐바이텐에 따르면 데꾸테리어 기획전 관련 용품 중 화이트와 핑크 컬러 제품들의 매출이 좋은 편이다. 특히, 로지텍 코리아의 ‘K380 멀티 디바이스 블루투스 키보드’의 화이트와 핑크 컬러 제품은 가장 반응이 좋은 제품으로 꼽힌다. 미니멀한 디자인에 세련된 컬러로 좋은 반응을 얻으며 완판 됐으며, 기획전 일정에 맞춰 핑크 키보드 파우치를 증정하는 이벤트에도 약 5300명이 몰리면서 2시간만에 예정됐던 사은품이 완판이 된 바 있다.

 

▶ ‘뗐다가 붙였다가’ 나만의 개성 더하는 스티커 제품은 데꾸테리어 필수품

 

데꾸테리어족들의 필수품으로 어디든 붙이고 흔적 없이 뗄 수 있는 ‘리무버 스티커’도 꼽힌다. 다이어리, 노트와 같은 문구류는 물론 노트북과 핸드폰, 태블릿 PC 등 책상 위에 올려놓고 사용하는 가전제품에도 자유롭게 붙이고 뗄 수 있어 자신이 원하는 대로 꾸밀 수가 있기 때문.

 

특히, 귀엽고 아기자기한 캐릭터와 일러스트 관련 스티커들이 반응이 좋다. 텐바이텐 단독 상품으로 1960년에서 1970년대까지의 빈티지 스누피 캐릭터가 적용된 피너츠의 ‘리무버스티커_스누피’, 귀여운 동물 디자인이 특징인 데일리라이크의 ‘마이 버디 스티커’, 아기자기한 손그림 느낌의 일러스트가 특징인 리훈의 ‘리훈 리무버블스티커’등이 귀여운 디자인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사이즈도 다양해지고 있다. 노트북에 붙이는 빅스티커, 핸드폰이나 태블릿 PC 등에 붙이는 중간사이즈 스티커, 무선 이어폰 커버 등에 붙이는 스몰 스티커까지 다양한 종류의 스티커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

 

▶‘크기는 작게 선은 없게’ 데꾸테리어 연출하는 디자인 가전 제품들 인기

 

책상 위에 올려놓고 사용하는 가전 제품은 무선 제품이 대세다. 기존 유선 제품들이 선으로 인해 정리하기 까다로운 반면 무선 제품은 책상 위 공간을 심플하게 연출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무선 제품의 종류도 다양해지고 있다. 무선 키보드와 무선 마우스는 물론 무선 충전기, 무선 스탠드, 무선 가습기, 무선 멀티탭 등 다양한 가전 제품들이 무선으로 나오고 있다.

 

커널로그의 무선 스위치와 디자인 멀티탭이 결합된 상품인 ‘비스킷&버터’는 유선 제품들의 선 정리는 물론 원격으로 스위치 조정이 가능한 무선 멀티탭 기능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책상 위에 올려 놓고 쓸 수 있는 소형 사이즈의 가전 제품들도 데꾸테리어족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캐릭터가 적용되는 등 디자인적으로도 포인트가 되는 상품들이 인기다. 텐바이텐 단독 상품으로 나온 디즈니의 ‘겨울왕국 올라프 미니 가습기’는 출시 직후부터 화제가 되며 해당 시즌동안 텐바이텐내 가습기 1위 상품으로 인기를 끈 바 있다.

 

▶보면서 힐링하고 직접 만들어 개성 더하고…다양한 취향 반영한 인테리어 소품들

 

인테리어 소품들 중에선 보기만 해도 힐링할 수 있는 귀여운 인형 관련 제품들이 인기다.  텐바이텐의 데꾸테리어 기획전을 통해 단독 런칭한 컴발리 알파카의 ‘알파카 친구들’은 귀엽고 푸근한 디자인의 알파카 인형으로, ‘책상 위에 놓고 볼 때마다 마음이 정화된다’는 반응을 얻으며, 판매 시작 하루만에 텐바이텐 인형 제품 부문에서 인기상품 1위로 올랐다.

 

또한, 집에서 할 수 있는 취미생활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직접 만들어서 인테리어 소품으로 활용할 수 있는 DIY 키트 상품도 인기다. 하비풀의 ‘마크라메 라그라스 월행잉 만들기’와 ‘밤 반짝임 드림캐처 클래스’는 월행잉과 드림캐처를 직접 만들 수 있도록 구성품과 클래스 영상을 제공하는 DIY 키트 상품이다.

 

▶텐바이텐, 2월 감성 데꾸테리어에 이어 3월엔 레트로 컨셉의 데꾸테리어 기획전 진행

 

텐바이텐은 취향에 따라 데꾸테리어 용품을 선택하는 고객들을 고려해 지난 2월 감성적인 디자인 상품을 모아 소개한 ‘감성 데꾸테리어’에 이어 오는 26일부터는 90년대 레트로 컨셉의 '백 투 더 90’s 데꾸테리어’ 기획전을 진행한다.

 

90년대 특유의 핑크컬러의 키치함을 포인트로 귀엽고 팡팡 튀는 컨셉의 데꾸테리어 용품들을 모은 기획전으로, 집 안에서 머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답답함을 느끼는 고객들이 책상을 통해 재미를 느꼈으면 하는 바람에서 기획됐다.

 

텐바이텐 관계자는 “최근 다이어리를 꾸며서 올리는 분들이 많은데 보다 보니 다이어리와 함께 책상도 자신의 개성에 따라 꾸미는 모습을 발견하게 되어 각자의 책상에 대한 이야기를 해보면 어떨까 하는 생각에 데꾸테리어를 제안하게 됐다”며, “책상은 그 사람의 취향과 성향을 드러낼 수 있는 공간인 만큼 다양한 취향을 반영할 수 있는 여러 컨셉의 데꾸테리어 용품들을 제안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최근 인기기사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