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19.10.24 [09:04]
라이프
건강*의료
여행*관광
패션*뷰티
음식*맛
결혼*육아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라이프
패션*뷰티
쓰레기 없이 즐거운 페스티벌! '2019 플레이그린 페스티벌'
윤용현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10/07 [09:4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쓰레기 없이 즐거운 페스티벌! '2019 플레이그린 페스티벌'     ©


[더데일리뉴스] 서울숲 가족마당에서 열린 ‘2019 이니스프리 플레이그린 페스티벌’이 2,500여 명의 참가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2019 플레이그린 페스티벌’은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 이니스프리의 친환경 캠페인 ‘플레이그린’의 일환이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한 페스티벌은 ‘I LIKE ZERO’라는 슬로건 아래 “일상 속 작은 실천으로 시작하는 제로웨이스트”에 주목했다.


페스티벌에서는 하루 동안 제로웨이스트를 재미있게 실천해볼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플레이그린을 실천하면 받을 수 있는 ‘라이크(LIKE) 스티커’ ▲다회용 용기만 있으면 참가자 모두가 간식과 음료를 무료로 즐길 수 있는 ‘제로 카페’ ▲버려지는 재료들을 이용해 키링, 슬리브 등 다양한 소품을 만드는 ‘업사이클링 제로 클래스’ ▲안쓰는 립스틱을 녹여 재탄생한 업사이클링 크레용으로 꾸미는 ‘립스틱 업사이클링 아트월’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제로웨이스트를 실천하는 참가자들을 응원하고 친환경적인 의미를 공유했다.


또한 ‘피오’와 ‘신예은’이 깜짝 등장하여 제로웨이스트 관련 퀴즈를 푸는 “플레이그린 퀴즈 타임”을 진행했다. 헷갈리기 쉬운 분리수거부터 환경오염의 현황을 알아보는 문제까지 다양한 환경 상식을 채우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에는 일회용 대신 다회용 도시락, 텀블러, 손수건 등을 지참한 참가자들에게 직접 라이크(LIKE) 스티커를 붙여 주고 하이파이브를 하며 페스티벌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지구와 나의 건강을 위한 피트니스 클래스도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친절한 홈트레이닝 영상으로 SNS에서 많은 팬을 가진 ‘윤쌤’이 누구나 할 수 있는 운동을 알려주었다. 참가자들은 서울숲 푸른 잔디밭에서 마음껏 뛰고 움직이며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자연 속에서 즐기는 콘서트 ‘제로 스테이지’에서는 가수 옥상달빛, 민수, 새소년, 서사무엘, 최정윤 등 인디신에서 주목받고 있는 뮤지션들이 출연해 가을 감성을 노래했다. 아티스트들 또한 일회용 페트병에 담긴 물이 아니라 텀블러를 사용하며 제로웨이스트 실천 의지를 다졌다.


대부분 참가자가 각자의 용기를 챙기고 손수건을 사용하며 동참한 결과, 페스티벌이 끝난 뒤 발생한 쓰레기양은 작년의 50%보다 적은 수준이었다. 개개인의 작은 제로웨이스트 실천 노력이 실제 쓰레기 발생량을 줄일 수 있음이 확인된 셈이다.


이니스프리 마케팅 담당자는 “플레이그린 페스티벌은 일상에서 지구를 위한 작은 실천을 이어가는 플레이그리너를 위한 축제”라며 “올해는 특히 제로웨이스트 실천을 지향하는 메시지를 전했는데, 불편함을 무릅쓰고 쓰레기 0(제로)를 함께 실천해주신 고객분들 덕분에 가능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지구를 위한 친환경 매시지를 담아 다양한 플레이그린 캠페인을 선보이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페스티벌이 끝난 후에도 제로웨이스트 실천 메시지를 일상에서도 이어갈 수 있도록 참가자 전원에게 대나무 소재의 도시락과 스푼, 포크, 친환경 Tyvek® 소재의 마켓백 등으로 구성된 키트를 증정했다.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남양주시 별내동 「가을밤 문화축제, 버스킹
많이 본 뉴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