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19.11.15 [21:04]
문화
음악
전시/예술/공연
책*신간
영화/뮤지컬/연극
방송*드라마*연예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정지훈’ 매 회 결이 다른 연기 투혼 ... 입체적인 캐릭터 완벽 소화!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8/22 [09:2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지훈’ 매 회 결이 다른 연기 투혼 ... 입체적인 캐릭터 완벽 소화!     ©


[더데일리뉴스] 배우 정지훈이 현실과 평행세계에서의 1인 2역을 펼치며, 한층 깊어진 내면 연기력을 입증했다.

 

지난 19, 20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 (연출 김근홍, 심소연/극본 유희경)에서 이재상(정지훈 분)은 정의로운 검사 와 현실(원)세계에서의 영악한 변호사, 두 가지의 면모를 동시에 선보이며, 선악(善惡)에서 고뇌하는 내면적 연기를 선보였다.

 

정지훈은 극 중 의문의 사고로 평행세계로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서, 한 아이의 아빠로서, 그리고 한 가정의 가장으로 분한 이재상 역을 맡아 1인 다색의 결이 다른 연기를 펼치며, 매 회 작품을 빛내고 있다.

 

이재상은 극 초반부터 하루아침에 달라진 자신의 상황에 혼란스러워하는 연기를 혼연일체 코믹하게 승화시키며, 극의 몰입 도를 높였다. 결국, 1주일 후면 다시 되돌아갈 수 있다는 희망을 갖게 되면서, 점차 달라져가는 평행 세계 속 검사 이재상의 심리적 변화를 찰진 대사 톤 과 섬세한 표정 연기로 안방 시청자들 시선을 사로잡았다.

 

20일 방송된 11,12회에서는 결국 검사직을 내려놓겠다는 이재상 과 이를 반대하는 라시온(임지연 분)갈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재상은 남혜정 양 사건에 대한 특수본 수사 회의 도중 채근하는 오석준(박원상 분) 부장 검사에게 “이래나 저래나… 상관없습니다. 전 관둘 거니까요” 차분하면서도 냉혈하고 서늘한 눈빛과 미소로 극의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이재상은 남혜정 양 사건을 하루 빨리 마무리하기 위해 피해자의 가족인 약지엄마와 반지를 기자회견에 내세우며, 조작 수사까지 감행, 전력을 다했다. 이재상은 하루라도 빨리 수사를 마무리하고, 율객 로펌의 변호사가 되고자 하는 마음을 굳혔다.

 

이 날 이재상은 그를 설득하려는 라시온 에게 “나 신경 끄고 살아. 나도 너희 신경끄고, 살테니까” “내가 하지도 않은 선택 때문에, 막 짐스럽고, 숨 막혀 죽겠다” 는 냉정한 말을 쏟아냈다. 그래도 이해하지 못하는 라시온에게 “인간은 원래 그렇게 다 이기적 이야” 라고 가시 돋친 쐐기 말을 내뱉으며, 속마음을 표출했다.

 

정지훈은 앞서 찰진 대사 와 능청스런 코믹 연기로 깨알 웃음을 선사하는 것은 물론, 정의 와 악의 경계 선에서 갈등하고, 반색하는 이재상의 내면적 심리 연기를 완벽하게 묘사, 그의 연기 집중력은 점차 이재상을 입체적인 캐릭터로 완성해 가고 있다.

 

이 날 정지훈은 차분한 톤과 급변하는 써늘한 내면 연기로 현실세계의 이재상이 평행세계로 온 듯한 착각을 일으키기 충분할 정도로 시청자들을 순간 몰입하게 만들었다.

 

한편, ‘웰컴2라이프’는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 이다. 거듭할수록 예상치 못한 과거 이야기가 드러나기 시작하면서, 앞으로 이재상이 어떻게 추적해나갈지, 과연 현실세계로 돌아갈 수 있을지 궁금증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정지훈은 극 중 ‘이재상’ 역을 맡아, 현실 세계에서는 자신의 이득만을 위한 변호사로 악랄하고 냉철한 눈빛 연기, 평행 세계에서는 강직한 정의 검사로 분해 울림있는 감정 연기로 대비되는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며, 연기 호평을 얻고 있다. MBC 웰컴2라이프는 매주 월, 화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충남도, 그린바이오식품 세계1위 업체서 70
많이 본 뉴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