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19.11.13 [18:04]
문화
음악
전시/예술/공연
책*신간
영화/뮤지컬/연극
방송*드라마*연예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공승연, 첫 스틸 공개! 사랑스러운 그녀가 ‘닷푼이’라고 불리는 이유는?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8/20 [14:2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공승연의 첫 스틸컷이 공개됐다. 닷푼이 ‘개똥’을 만나 사랑스러운 매력을 보여줄 공승연에게 이목이 집중된다.

 

오는 9월 16일(월) 첫 방송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극본 김이랑, 연출 김가람, 제작 JP E&M, 블러썸스토리)은 여인보다 고운 꽃사내 매파(중매쟁이) 3인방, 사내 같은 억척 처자 개똥이, 그리고 첫사랑을 사수하기 위한 왕이 벌이는 조선 대사기 혼담 프로젝트. 공승연은 극 중 사내보다 더 사내 같은 억척 처자 ‘개똥’ 역으로 분해 이 구역 생활력 갑의 진가를 발휘할 예정이다.

 

다양한 작품을 통해 털털하고 시원시원해서 더욱 사랑스러운 캐릭터들을 연기하며 시청자들의 ‘최애캐’를 다수 탄생시킨 공승연. 이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는 거친 시장 바닥에서 살아남기 위해 치마 대신 바지를, 댕기 대신 상투를 선택해 종종 사내로 오해받는 개똥이 역을 맡아 특유의 매력을 더욱 배가시킬 예정이다. 개똥이는 시장에선 닷 푼만 주면 장작 패기, 쌀가마 나르기, 생선 손질하기, 패싸움 말리기 등 그 어떤 일도 해결해 준다 하여, ‘닷푼이’로 불리는 독보적인 캐릭터.

 

오늘(20일) 공개된 스틸컷에서 질끈 올려 묶은 머리에 나무 비녀를 꽂은 개똥이의 모습 역시 예사롭지 않다. 시장에서 버텨내는 것이 어려울 법도 한데, 이를 척척 해내는 개똥이의 표정만큼은 밝고 씩씩한 미소로 가득하다. 살아남기 위해 억척스러워졌지만, 알고 보면 사랑스럽고 따뜻한 개똥이만의 매력을 공승연이 어떻게 그려낼지 궁금해지는 대목이다.

 

또한, “긍정적인 마인드와 강한 생활력을 모두 갖춘 개똥이는 우연한 계기로 조선 최고의 사내 매파당 ‘꽃파당’의 견습생이 된다”는 제작진의 예고가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역대급 생활력과 곤경에 처한 이를 그냥 지나치지 못하는 따뜻한 마음을 가진 개똥이가 ‘꽃파당’의 홍일점 매파로서, 어떤 활약을 펼치게 될지 벌써부터 궁금증을 자아낸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열여덟의 순간’ 후속으로 오는 9월 16일 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JP E&M, 블러썸스토리>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충남도, 그린바이오식품 세계1위 업체서 70
많이 본 뉴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