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20.01.25 [14:04]
경제
경제일반
증권*금융*보험
부동산*건설
IT*과학
쇼핑*유통
취업*창업
소비자경제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경제
소비자경제
안전하고 편안한 외출 필수 아이템!
김은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7/19 [13:5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안전하고 편안한 외출 필수 아이템!  ©

[더데일리뉴스] 국내 1위 카시트 브랜드 다이치(대표 이지홍, DAIICHI)가 본격적인 여름 휴가 시즌을 앞두고 장거리 이동 시 아이의 숙면과 편안한 자세 유지를 도와주는 주니어 카시트용 액세서리 ‘스틱 필로우’, ‘목베개’, ‘헤드 서포터’ 3종을 출시한다고 18일 전했다.

주니어 카시트를 사용하다 보면 아이가 잠이 들었을 때 목이 떨구어지는 이른바 ‘목꺾임 현상’이 많이 발생한다. 이 때 아이 머리를 지지해줄 수 있는 액세서리를 적절히 사용하면 도움이 된다. 이에 다이치는 카시트를 만들던 오랜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주니어 카시트용 액세서리 3종을 출시했다.

이번에 선보이는 ‘스틱 필로우’는 아이가 잠들었을 때 목 꺾임을 방지하기 위한 카시트 액세서리다. 길이 50cm, 둘레 22cm, 무게 170g의 일자 형태의 가벼운 쿠션으로, 성인용 바디 필로우를 주니어용으로 축소해놓은 모습이다. 원하는 방향으로 부드럽게 밴딩할 수 있어 목베개는 물론 안전벨트 착용 시 배, 목 눌림을 줄여주는 안전벨트 위치 조절기, 편안하게 끌어안고 잠잘 수 있는 베개 등 다양한 형태로 사용할 수 있다. 탄력 회복력이 높고 지속성이 뛰어나 여러 번 구부려도 모양에 변형이 없으며, 가벼운 무게와 우수한 보온성을 자랑한다.

특히, 타사 제품이 한 번만 밴딩이 되는 것과 달리 다이치 스틱 필로우는 두 번 밴딩이 되어 아이의 몸 사이즈에 맞게 조절하여 더욱 편안하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디자인도 아이들이 좋아하는 공룡 패턴을 적용해 귀여움을 더했다.

또한, 주니어용 사이즈 ‘목베개(XL)’도 선보인다. 인체공학적 설계로 목 뒷부분은 얇게, 머리 전체를 지탱하는 앞 쿠션은 푹신하게 만들어 아이가 목과 머리를 편하게 카시트에 기댈 수 있도록 제작됐다. 고정용 똑딱이 단추로 아이의 목을 안전하고 탄탄하게 지지해주며, 이동 중에 발생할 수 있는 머리 흔들림과 목떨굼을 방지해준다. 휴대용 베개 겸용으로 차량이나 집에도 사용 가능하다.

마지막으로 ‘헤드 서포터’ 는 우수한 쿠션감을 자랑하는 EPP폼이 두 겹으로 사용되어 아이의 머리를 부드럽게 감싸주며, 오랜 시간 사용에도 모양 변형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아이의 머리에 닿는 접촉 면적이 넓어 어느 방향에서나 안전하게 머리를 지지해주며, 급정거 또는 강한 충격이 발생하더라도 머리가 헤드레스트로부터 분리되지 않도록 고정시켜 준다. 내장된 버클로 모든 아이의 머리 사이즈에 맞게 길이를 조절할 수 있어 신생아부터 주니어까지 오랜 기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목베개와 헤드서포터의 경우 100% 천연 코튼 소재를 사용해 민감한 아이 피부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여기에 트렌디하고 감성적인 북유럽 패턴을 적용해 다이치만의 세련된 디자인을 선보인다. 애플(Apple)과 모던 리프(Modern Leaf) 패턴 2종류 중 기호에 맞춰 선택할 수 있다.

신규 출시된 액세서리 3종은 다이치 공식 쇼핑몰 및 온라인 쇼핑몰, 전국 오프라인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다이치 마케팅 담당자는 “차 안에서 잠든 아이의 목이 앞으로 과하게 숙여지게 되면 자칫 목 디스크나 척추에 무리가 올 수도 있어, 스틱 필로우 등과 같은 액세서리를 이용하면 아이들의 목 꺾임을 방지하고 올바른 자세 유지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공해차 보조금, 연비·주행거리 따라 차등
많이 본 뉴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