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19.05.24 [02:07]
문화
음악
전시/예술/공연
책*신간
영화/뮤지컬/연극
방송*드라마*연예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초사랑’ 구자성, 을왕리 비서와는 무슨 관계? 커지는 의혹 덩어리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5/15 [10:2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초사랑’ 구자성, 을왕리 비서와는 무슨 관계? 커지는 의혹 덩어리   ©

[더데일리뉴스] 배우 구자성이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 극 중 김재경과 미묘한 밀당을 주고받으며 향후 러브라인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14일 밤 방송된 ‘초면에 사랑합니다’(연출 이광영, 극본 김아정, 제작 비욘드 제이)에서는 심해용 대표(김민상)의 권유로 베로니카박(김재경)을 만나게 되는 기대주(구자성)의 모습과 티격태격하는 두 사람의 사랑스러운 밀당이 그려지며 관심을 모았다.

기대주는 첫 만남부터 집안 배경을 묻는 베로니카박에게 “아버지는 누구신지 모르고 어머니는 고3때 돌아가셨다. 아버지 없이도 빚 하나 없이 이렇게 잘 컸다”면서 재벌 상속녀 앞에서도 기죽지 않는 당당함을 드러냈다.
 
이에 질세라 베로니카박은 “심해용 대표 빽도 하나 넣어야 하지 않냐”며 이 만남에 시네파크 독점 상영권 계약서가 달려 있음을 드러냈다. 그리고 기대주가 마음에 든 듯 “술 한 잔 하자”고 권했다. 하지만 기대주는 “이 식사도 법인 카드로 먹는 것이다. 술은 못 산다. 나는 물이면 충분하다”며 단칼에 거절해 베로니카박을 더욱 자극했다.

이날 기대주는 비서 이을왕(장소연)과도 심상치 않은 관계임을 암시해 비밀스러움을 증폭시켰다. 사적으로 이을왕과 만난 기대주는 식사를 하면서 “누나”라고 불렀고, 이을왕은 “대주야, 알지? 무슨 일이 있어도 난 네 편이고. 무슨 일이 있어도 넌 내 편이라는 거”라며 의미심장한 표정을 지었다.
 
이후 경찰의 조사에 응한 을왕리는 도민익(김영광)이 괴한에게 습격당한 날 어디를 갔었느냐는 형사들의 질문에 “어머니를 만나러 갔다”고 답했다. 뒤이어 형사가 “그 날 기대주 본부장을 만났냐”는 추궁에는 난처한 표정을 지어 의문을 증폭시켰다.

기대주는 도민익과의 관계에서도 변화를 암시했다. 기대주는 자신의 집에 찾아온 도민익에게 “나 회사 관둔다. 사표제출하기 전에 너한테 미리 말하고 싶었어. 다음 달까지만 일한다”고 선언했다. 이유도 듣지 않고 “안된다”는 도민익에 말에 기대주는 화가 난 듯 “난 언제까지 니 따까리를 해야 하냐? 놔줘 민익아. 그래야 니가 살아”라고 말해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도민익은 정갈희(진기주)가 연기 중인 가짜 베로니카박과 맞선 이후 베로니카박의 매력에 빠지게 됐다. 도민익은 우산을 돌려주겠다는 핑계로 다시 베로니카박과 만남을 가졌고, “당신을 생각하니까 가슴이 너무 답답하고 소화가 잘 안되는 것 같다”며 좋아하는 마음을 드러내 운명의 장난과도 같은 엇갈린 러브라인을 예고했다.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번 휴가엔 나도 선미처럼!” 선미, 싱그
많이 본 뉴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