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건강/웰빙연예/영화/연극여행/레져라이프/맛집더데일리뉴스TV보도자료연예/스포츠부동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17.11.24 [05:59]
라이프/맛집
건강/웰빙
여행/레저
음식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라이프/맛집
건강/웰빙
신림동 고시촌, 희망의 메시지가 담긴 벽화로 ‘활짝’ 피다
홍재희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10/31 [17:4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서울=더데일리뉴스) 서울 관악구 서울대 인근 고시촌이 희망의 메시지가 담긴 벽화로 환해졌다.
 
신천지자원봉사단 과천지부(지부장 최동희)는 지난 21일부터 31일까지 주말을 이용해 신림 고시촌에서 벽화작업을 실시했다.
 
관악구 서림동은 흔히 신림 고시촌으로 알려져 있다. 사법시험 폐지 이후 고시생이 줄긴 했지만 꿈을 위해 외로운 싸움을 하고 있는 이들이 여전히 많다.

이번 벽화 작업을 실시한 ‘솔원고시원’에는 30~40대 고시생들이 거주하고 있다. 고시원을 운영하고 있는 김현미씨는 “힘들고 지친 고시생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주고 싶어 벽화를 환하게 만들고 싶었고, 신천지자원봉사단에 의뢰를 했다”고 밝혔다. 
 

대학생 및 직장인으로 구성된 봉사자 20여 명은 2주간 주말을 이용해 고시촌을 찾아 밑그림, 채색, 방수작업을 했다. 늦은 밤 귀가하며 가로등에 비친 한마디에 힘을 얻을 수 있도록 ‘내 안에 빛이 있으면 스스로 빛나는 법이다’라는 알버트 슈바이처의 메시지를 담았다.
 
신림 고시촌은 관악산 자락에 위치해 급경사지역이다. 벽화 작업이 쉽지 않았지만 봉사자들은 주말까지 반납하고 새벽부터 저녁까지 채색을 이어가 예정일까지 벽화를 완성했다.
 
벽화 봉사에 참여한 김시연(26) 씨는 “꿈을 위해 열심히 공부하고 있는 분들께 힘이 되고 싶다. 자신과의 외로운 싸움을 이겨내고 원하는 꿈을 이루길 바라고, 모든 봉사자들이 벽화를 그리며 이 분들을 응원했다. 힘과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천지자원봉사단 과천지부는 소외계층 도시락 전달, 경로당 이미용 봉사, 벽화봉사, 참전용사 위로봉사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실천하고 있다.
 
 <저작권자 ⓒ더데일리뉴스, 더데일리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00K-웹젠, MMORPG ‘R2’ 서번트 피규어
많이 본 뉴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