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건강/웰빙연예/영화/연극여행/레져라이프/맛집더데일리뉴스TV보도자료연예/스포츠부동산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17.12.17 [01:20]
연예/영화/연극
교육/출판
패션/뷰티
전시/예술
영화/뮤지컬/연극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연예/영화/연극
교육/출판
하남문화재단의 야심찬 프로젝트! '실핏줄 문화운동'
500여명 미사주민의 어깨를 들썩이게 만든 <실핏줄 문화운동>
김미희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09/25 [15:3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하남=더데일리뉴스) 하남문화재단(대표 김영욱)의 개관 10주년 기념 프로젝트인 <하남, 예술로 젖다>의 첫 번째 프로그램 <실핏줄 문화운동>이 지난 24일, 퓨전 국악 그룹 ‘앙상블 재비’와 함께 미사를 찾아 주민들에게 흥겨운 국악 공연을 선사하였다.
 
하남문화재단이 온 몸 구석구석에 산소 및 영양분을 공급하는 체내 제일 작은 혈관인 실핏줄처럼 하남시 구석구석에 문화와 예술을 공급하여 하남시민 모두가 문화를 향유하고 가까이에서 즐길 수 있도록 문화 매개체가 되고자 기획한 문화운동이다.
 
24일, 야외 공연장으로 변신한 미사14호근린공원 중앙광장을 가득 메운 500여명의 주민과 함께 한 <실핏줄 문화운동 - 밖으로 나온 살롱콘서트>는 퓨전 국악그룹인 앙상블 재비의 연주와 해설로 진행되었다. 유모차를 타고 나온 아이부터 지팡이를 짚고 나온 어르신들까지 전세대가 어우러져 신나는 우리가락의 매력에 흠뻑 빠져 살롱콘서트를 관람하였다.

양방언의 ‘프론티어’로 공연의 문을 연 앙상블 재비는 그들의 자작곡부터 우리 귀에 익숙한 구성진 판소리 ‘사랑가’, ‘장타령’, 어린이들이 좋아할 애니메이션 O.S.T를 앙상블 재비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하여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시간을 선물하였다.

1시간 15분간 이어진 앙상블 재비의 신명나는 연주에 보답하듯 객석에서는 공연 내내 ‘얼쑤’, ‘좋다’ 등의 추임새와 박수가 끊이질 않았고 어깨를 들썩이며 춤을 추는 주민들의 모습도 볼 수 있었다.

공연을 관람한 미사주민들은 앙상블 재비가 연주하는 악기에 호기심을 보이기도 하고 그룹의 이름과 다음 일정을 묻기도 하며 <실핏줄 문화운동 - 밖으로 나온 살롱콘서트>에 큰 관심과 만족감을 보였다. 9월 17일 위례 엠코타운플로리체에서 클래식 공연으로 성황리에 막을 올린 후, 지난 24일 미사14호근린공원에서 미사주민들에게 큰 즐거움을 준 실핏줄 문화운동은 앞으로 10월의 주말 저녁 5차례 더 위례와 미사주민들을 만날 예정이다. 
 
<저작권자 ⓒ더데일리뉴스, 더데일리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모교육 전문 최해옥, 행복한 가족소통 위
많이 본 뉴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