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오늘의 웹툰' 김세정X최다니엘X남윤수, 무공해 비하인드 컷 공개! 힐링 에너지로 열대야 타파한다!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08/03 [10:0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SBS ‘오늘의 웹툰’이 생동감 넘치는 힐링 에너지로 열대야를 타파했다. 오늘(3일) 제작진이 그 무공해한 분위기를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안구 정화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SBS 금토드라마 ‘오늘의 웹툰’(극본 조예랑, 이재은/연출 조수원, 김영환/기획 스튜디오S/제작 빈지웍스, 스튜디오N)이 공개한 비하인드 컷에는 네온 웹툰 편집부에서 의기투합한 김세정, 최다니엘, 남윤수, 박호산, 양현민, 강래연, 그리고 안태환 등 ‘네온즈’ 7인방의 활기찬 분위기가 담겨있다. 무더위 속에서도 매일 제시간에 웹툰을 업로드하기 위해 밤낮을 가리지 않고 마감 전쟁을 치르며 고군분투하는 편집부 사람들이지만, 언제나 비타민 같은 웃음을 잃지 않고 촬영장을 청량하게 물들이고 있다. 

 

먼저 극 중에서 로맨스보다 더 설레는 선후배 사이를 자랑하는 김세정과 최다니엘은 카메라 밖에서도 알콩달콩한 케미를 발산한다. 카메라를 향해 브이(V) 자를 그리며 특유의 씩씩한 미소를 선보이는 김세정, 소품으로 세팅된 컵라면으로 장난을 치며 ‘장꾸미’를 발산 중인 최다니엘. 두 사람이 극 중에서 어떻게 이상적 선후배의 모습을 그리고 있는지 알 수 있다. 김세정이 “(최다니엘이) 체력적으로 부족하다고 느낄 때마다 많은 도움을 주셨고, 의지할 수 있게 이끌어주셨다. 언제나 감사하다”고 밝힌 이유에도 고개가 끄덕여진다. 

 

네온 웹툰 편집부의 입사 동기 막내로 만난 김세정과 남윤수는 서로의 얼굴만 봐도 웃음이 피어오른다. “남윤수는 굉장히 밝고 귀여운 동생처럼 느껴져서 함께 있다 보면 나도 모르게 웃고 있다는 걸 발견한다”며 두 사람의 호흡에 100점 만점을 선사했던 김세정. 이러한 케미는 앞으로의 이야기에서 더욱 빛을 발할 예정이다. 현재는 걸어온 길도, 성격도, 편집부를 대하는 감정도, 모든 것이 달라도 너무 다른 사이지만, 조금씩 서로에게 마음을 터놓으며 영향을 받기 시작했기 때문. 이렇게 호흡을 맞춰가며 하루하루 ‘레벨업’되는 막내들의 성장이 위기의 편집부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더더욱 기대를 모은다. 

 

이들과 함께 시너지를 터뜨리며 ‘동료애’를 발산하고 있는 박호산, 양현민, 강래연, 안태환의 화기애애한 분위기 역시 눈길을 끈다. 제작진은 “촬영을 하는 편집부 사무실에 ‘네온즈’ 7인방이 모이면 실제로 시끌벅적하고 웃음이 떠나지 않는다. 보고만 있어도 함께 일하고 싶은 분위기가 형성된다. 그런 기분 좋은 에너지가 영상에도 담겼고, 시청자 여러분께서 함께 느껴주신 것 같다. 앞으로도 안방극장에 청량한 힘을 전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매일 <오늘의 웹툰>을 업로드하기 위한 웹툰 업계의 다이나믹 오피스 라이프, 그 세계에 발을 들인 유도 선수 출신 새내기 웹툰 편집자 온마음의 레벨업 성장기를 그린 드라마 ‘오늘의 웹툰’은 매주 금, 토 오후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스튜디오S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나주시] 나주시, 전남낙농농협 TMR사료공장 준공 … 1일 200톤 생산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