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힘쎈여자 강남순' 이유미X김정은X김해숙 완전체 출격, ‘슈퍼 파워’ 풀충전하고 빌런 ‘혼쭐’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11/24 [09:4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힘쎈여자 강남순’ 이유미, 김정은, 김해숙, 옹성우가 ‘마약 빌런’ 변우석의 폭주를 막기 위해 완전체로 뭉친다.

 

JTBC 토일드라마 ‘힘쎈여자 강남순’(극본 백미경, 연출 김정식·이경식, 제작 바른손씨앤씨·스토리피닉스·SLL) 측은 24일, 누구도 막을 수 없는 ‘모녀 히어로’ 강남순(이유미 분), 황금주(김정은 분), 길중간(김해숙 분)의 출격을 예고했다. ‘슈퍼 파워’를 풀충전한 모녀 히어로의 화끈한 질주가 파이널 매치를 더욱 기대케 한다. 여기에 손가락 걸고 무언가를 다짐하는 ‘순식 커플’ 강남순과 강희식(옹성우 분)의 눈맞춤은 설렘과 궁금증을 더한다. 과연 ‘마약 빌런’ 류시오(변우석 분)의 폭주를 막기 위한 이들의 마지막 작전은 무엇일지 기대가 쏠린다.

 

지난 방송에서는 강남순, 황금주, 강희식이 ‘CTA 4885’ 마약 게이트를 터뜨렸다. 황금주는 해독제 재료인 군소의 판로를 알아냈고, 마약 수사대로 복귀한 강희식은 류시오를 궁지로 몰았다. 위기에 놓인 류시오는 폭주를 멈추지 않았다. 류시오는 자신을 속인 리화자(최희진 분)를 제거하고, 강남순에게 ‘다음은 네 차례’라고 살벌한 경고를 날렸다.

 

종영을 2회 남기고 위기감이 고조된 가운데, 이날 공개된 사진은 ‘모녀 히어로’ 완전체의 출격을 알리며 기대를 높인다. ‘마약 빌런’ 류시오의 악행에 ‘슈퍼 파워’를 ‘풀충전’한 강남순, 황금주, 길중간. 신종 합성 마약을 뿌리 뽑고, 악당들을 일망타진할 ‘끝장 대결’만을 남겨둔 ‘모녀 히어로’가 어떤 활약으로 사이다를 안길지 궁금해진다. 특히, 거대 불상을 들어 올린 길중간의 괴력이 흥미롭다. 그간 마약 소탕 작전에서 한 걸음 물러나 있던 길중간. ‘모녀 히어로’의 중심인 그를 분노케 하는 사건이 발생한다고. 위기에 빠진 강남순과 황금주를 구하기 위해 나선 ‘진격의 길중간’의 활약이 기대된다.

 

‘순식 커플’ 강남순, 강희식의 손가락 약속도 포착됐다. 더 이상 사랑하는 사람을 잃지 않겠다고 다짐했던 강희식. ‘마약 빌런’과 최후의 결전을 앞두고 손가락 맹세를 나누는 강희식의 얼굴이 애틋하다. 언제나 그렇듯 강희식를 안심시키는 강남순의 미소가 든든하고 사랑스럽다. 두 사람의 약속은 지켜질지, 류시오의 폭주를 막고 온전한 사랑을 누릴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힘쎈여자 강남순’ 제작진은 “류시오의 광기 어린 폭주가 ‘모녀 히어로’ 뿐만 아니라 사람들을 위험에 빠뜨린다. 모두를 살리기 위한 ‘모녀 히어로’ 강남순, 황금주, 길중간과 ‘열혈 형사’ 강희식의 활약이 화끈하게 펼쳐질 것”이라면서 “평화로운 세상을 만들기 위한 이들의 마지막 작전은 무엇일지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JTBC 토일드라마 ‘힘쎈여자 강남순’ 15회는 내일(25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JTBC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전남도] 전남도-농기원, 농업인 맞춤형 업무조정으로 미래농업 대비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